“벗으라면 벗으면 되고..” 철저한 감염에 대비해  ‘방역복’ 입고 수능 친 학생 인터뷰 (영상)

“벗으라면 벗으면 되고..” 철저한 감염에 대비해 ‘방역복’ 입고 수능 친 학생 인터뷰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어제 치러진 2021학년도 수학능력시험장에 ‘전신 방호복’을 입은 수험생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jpg 입니다.

해당 수험생은 지난 3일 오전 제17 시험장인 인천시 부평구 부평고등학교에 하얀 전신 방역복을 입고 등장하여 많은 사람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jpg 입니다.

의료진을 방불케 하는 전신 방호복을 갖춰 입고 마스크에 비닐장갑까지 착용하고 고사장에 들어서는 수험생은 각종 SNS와 언론에 널리 퍼지게 되었다.

이와 더불어 방호복을 입은 수험생의 인터뷰 역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27SBS%2B%25EB%2589%25B4%25EC%258A%25A4%2527.PNG 입니다.
유튜브 ‘SBS 뉴스’ (이하)

지난 3일 SBS 8시 뉴스에서는 방호복을 입은 조한범 수험생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조한범 수험생은 인터뷰에서 “제 건강을 지키기 위해 방호복을 입었다”라며 방호복을 입고 시험에 응시한 이유에 대해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PNG 입니다.

이어 “허용될지, 안 될지 모르겠지만 벗으라고 하면 벗으면 되고. 그냥 일단 대비하는 차원에서 입고 왔어요”라고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조한범 수험생의 인터뷰 역시 많은 누리꾼들 사이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누리꾼들은 조한범 수험생이 수능에서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다며 그를 응원하는 모습도 보이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jpg 입니다.

한편 방역 당국은 수험을 마친 수험생들에게 느슨해진 마음에 방역수칙 잊지 말고 외식과 외출을 자제해 달라며 당부의 말을 전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