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부 “역대 최다 발생.. 거리두기 3단계 깊이 검토”

[속보] 정부 “역대 최다 발생.. 거리두기 3단계 깊이 검토”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10619350001300.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16일 정부는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상향 여부와 관련해 의료 방역 상황과 더불어 사회적 여건 및 합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검토중이라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11620820001300.jpg 입니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이날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 한 주간 전국의 하루 평균 환자 수는 약 833명으로, 거리두기 3단계를 검토할 수 있는 기준인 ‘800명~1000명’의 환자 수 범위에 진입했다” 알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11803630001300.jpg 입니다.

윤반장은 “3단계는 최후의 강력 조치로 자영업자의 광범위한 피해를 야기하기에 각 중앙부처와 지자체, 생활방역위원회를 포함한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단계 상향에 대해 깊이 검토하고 있다. 환자 수 뿐 아니라 방역·의료대응 여력, 감염 재생산지수를 바탕으로 한 향후 유행 전망, 위중증 환자와 60대 이상 고령환자 비율, 거리두기 효과가 충분히 발휘될 수 있는 사회적 여건과 합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할 것”이라 설명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11811590001300.jpg 입니다.

손영래 중수본 전략기획반장 역시 “거리두기 3단계 상향에 대한 부분은 내부적으로 검토를 하면서 상황을 지켜보고 있는 중. 3단계는 워낙 거대한 사회적 변동이기에 현재 준비는 차근차근 하고 있다.”부연 설명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11803700001300.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11811660001300.jpg 입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누그러질 기미를 보이지 않은채 날로 확산되며 악화를 보이고 있다. 이날 0시 기준 지난 1주간 지역사회 내에서 감염된 확진자만 무려 5828명으로 하루 평균 832.6명에 달해 처음으로 800명 선을 넘어섰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121505250001300.jp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