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뻘인데..” 이나은, 백종원 꼽주는 듯한 ‘아침인사’에 심각한 논란 터져 (영상)

“아빠뻘인데..” 이나은, 백종원 꼽주는 듯한 ‘아침인사’에 심각한 논란 터져 (영상)

맛남의 광장 (이하)

‘에이프릴’ 이나은의 인성 논란이 심각한 가운데 과거 방송 영상이 또다시 소환됐다. 이번에도 방송에서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에게 했던 행동이 도마 위에 올랐다.

이나은은 걸그룹 에이프릴로 활동하면서 같은 멤버였던 이현주를 괴롭히고 왕따시켰다는 의혹을 받고있다.

지난해 5월 이나은은 SBS ‘맛남의 광장’에 출연했다. 당시 아침에 일어난 이나은은 가수 김동준과 함께 백종원 대표를 깨우러 간다.

이 장면은 이나은과 김동준의 셀프 카메라로 촬영돼 당시 ‘맛남의 광장’에서도 방송됐다. 이나은은 백종원의 속소로 들어가면서 “짜잔”이라며 백종원 대표를 놀래켰다.

방을 둘러본 이나은은 “선생님 왜 좋은 방 쓰세요? 선배님 왜 좋은 방 쓰세요?”라고 거듭 묻는다. 백종원의 숙소가 자신이 묵었던 방보다 좋아 보이자 이런 말을 한 것으로 보인다.

순간 백종원은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었고 이 장면은 카메라에 그대로 나왔다.

당황한 백종원 대표는 잠시 말을 머뭇거리더니 “나…내가 원한 게 아니야”라고 머쓱한 표정을 지었다. 백 대표는 이나은의 ‘돌출 발언’에 불쾌감을 나타내지 않고, 오히려 미안한듯 보인다.

그러나 이나은은 “(백종원 대표 숙소가) 일등석인가 봐…”라는 말까지 더한다.

백종원 대표는 어색해진 분위기를 바꾸기 위해 이나은과 김동준에게 “잘 잤냐?” 물었다.

그러자 이나은은 “저는 잘 잤어요. 근데 오빠(김동준)는 못 잤대요”라고 답했다. 옆에 있던 김동준은 “저는 온돌방이었어요. 거의 지짐을 당했어요”라며 분위기를 환기시킨다.

이 말을 들은 백종원 대표는 계속 미안해하며 “이 방은 좀 추웠었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옆에 있던 냉난방기를 가리키며 “아침에서야 깨달았어. 저게 냉난방 겸용인 거 모르고 그냥 자 버린 거야”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나은은 백종원 대표를 놀리는 말투로 “선생님 바부(바보)”라는 발언을 하기도했다.

당시 방송 장면을 본 네티즌들은 이나은 태도를 비판하고 있다. 해당 영상 유튜브 채널에 댓글을 단 네티즌은 “그럼 (나이) 많은 선배님이 나쁜 방을 써야 직성이 풀리냐?”라고 지적했다.

다른 네티즌도 “나은이 인성 나쁜 거 말에서 드러나네. 두서없이 장난이랍시고 저렇게 꼽준다. 그것도 부모뻘인데. 아침 인사 없이 저러는 건 선 넘었다”라고 말했다. 해당 장면은 “백종원 꼽주는 이나은”이라는 제목으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관심을 끌고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