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수칙위반’ 유노윤호, 이번엔 반려견 ‘파양’ 의혹까지..

‘방역수칙위반’ 유노윤호, 이번엔 반려견 ‘파양’ 의혹까지..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1.JPG입니다
이하 유노윤호 인스타그램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본명 정윤호)가 방역수칙 위반에 이어 적발 장소가 불법 유흥주점으로 드러나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이번엔 반려견 파양 의혹이 제기됐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JPG입니다

지난 1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유노윤호가 강아지를 입양 1년 만에 훈련소에 보내고 12년째 아무런 소식이 없다’라는 글이 공개됐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3.JPG입니다

유노윤호는 2012년 Mnet ‘비틀즈 코드2’에서 2008년 입양한 시베리안 허스키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유노윤호는 “처음에는 감당이 됐다. 점점 커지다 보니 사방에서 불만이 많이 들어와 학교에 보냈다. 코치 식으로 해주는 게 있다. 3년 째다”라고 말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4.JPG입니다

탁재훈은 “버리신 거네요”라며 웃었고, 유노윤호는 “절대 버린 건 아니”라며 부인했다. 장동민은 “이제 거의 말도 한다고 한다. 사무 본다고 한다. 지금도 주인으로 알아보냐”라며 궁금해했다. 탁재훈은 “훈련 다 받고 마지막은 ‘동물농장’이냐”라고 물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5.JPG입니다

유노윤호는 “‘딱’ 소리를 내면 알아본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집에서 마당에서 나와 같이 살 거다”라고 약속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6.JPG입니다

유노윤호는 “태풍아 아빠인데 조만간 데리러 올 거다. 난 널 아직도 사랑해”라며 영상 편지를 보냈다. 탁재훈은 “자격이 있나요? 태풍아 아빠가 유명한 분인데 널 버렸다고 생각하지 마라”라고 한 바 있다. 누리꾼들은 “1년 만에 훈련소에 보내고 12년 동안 데려오지 않는 건 파양”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7.JPG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