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밍턴 4부자” 젠이 자기 닮았단 말 싫다는 사유리에 ‘샘해밍턴’이 올린 사진

“해밍턴 4부자” 젠이 자기 닮았단 말 싫다는 사유리에 ‘샘해밍턴’이 올린 사진

라디오스타

방송인 샘 해밍턴이 방송인 사유리의 아들 젠의 사진에 수염을 그려 넣으며 웃음을 안겨주었다. 18일 샘 해밍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랑 닮은 사진 안 올린다고 하니까 제가 만들어 봤어요”라며 사진 한장을 올렸다.

샘해밍턴 인스타그램

사진 속에는 방송인 사유리의 아들 젠의 모습이 담겨있었다. 큰 눈망으로 카메라를 응시한 젠의 얼굴에는 수염이 그려져 있었다.

샘 해밍턴은 “제가 만들어봤다!! 젠은 너무 귀엽다!! 윌벤젠져스 해도 사부자 다 믿겠는데!”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라디오스타

앞서 지난 17일 사유리는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해 자신의 아들 ‘젠’과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가 닮은 것에 관해 이야기 했다.

라디오스타

사유리는 “샘과 친하지만, 아들이 (샘을) 닮았다는 말을 들으면 진짜 싫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 방송을 접한 샘이 직접 사유리를 태그하며 사진을 올린것이다.

벤틀리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사유리는 “ㅋㅋㅋㅋㅋㅋ윌리엄 벤틀리와 같이 만나고파”라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벤틀리 인스타그램

누리꾼들은 “윌벤젠져스에 동의합니다”, “젠이랑 벤틀리랑 진짜 많이 닮았다”, “다 같이 만나는 거 보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