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 개그우먼 김영희, 성인영화 데뷔.. 남자배우는 민도윤

“헉!” 개그우먼 김영희, 성인영화 데뷔.. 남자배우는 민도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5243547_001_20210324211718579.jpg입니다
이하 뉴스1

개그우먼 겸 감독 김영희가 성인영화 장르로 감독 데뷔를 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5243547_002_20210324211718647.jpg입니다

24일 오후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영화 ‘기생춘'(감독 김영희)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려 김영희, 민도윤이 등장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5243547_003_20210324211718725.jpg입니다

‘기생춘’은 영화 ‘기생충’을 패러디한 성인영화로, 공공연히 성인영화 감독의 욕심을 비쳐온 김영희가 이 작품을 통해 처음으로 감독에 도전한다. 김영희와 우정을 과시하던 배우 민도윤이 주인공을 맡았고, 주아, 윤율 등이 합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5243547_004_20210324211718801.jpg입니다

김영희는 성인영화에 도전한 이유에 대해 “성인 영화가 제가 11년간 솔로일 때 깊게 채워준 장르라 이 영화를 생각했고, 그러면서 (민)도윤이를 보게 됐다”라며 “그런데 새로운 작품이 나오지 않고, 패러디 물도 사라진 터라서 패러디 물을 해보고, 이 장르를 수면 위로 올리고 싶어서 만들게 됐다”고 전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6.jpg입니다

특히 김영희는 “제가 성인영화를 보면서 느낀 게 스토리가 좀 중요하고 시각적으로 아름다웠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포인트를 잡아서 베드신을 아름답게 만들고 싶었다”며 “드라마에 보면 시그니처 키스신이 있었던 것 처럼 저만의 안전벨트를 이용한 베드신을 만들었는데 삭제가 됐지만 이는 4월 중에 이를 볼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7.jpg입니다

끝으로 김영희는 “제가 좋아서 시작한 것도 있지만, 도윤이 같이 연기를 잘하는 친구가 다른 장르도 잘하지 않을까 생각이 들더라, 사실 같은 영화인데 왜 이렇게 벽이 큰지 생각을 했고, 도윤이가 드라마 나오는 게 소원이라는 말도 했는데, 같은 배우고 장르만 다른데 왜 이렇게 음지에 있어야 할까 생각하면서 시작했다”며 “앞으로도 많은 영감을 받고 작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0008.jpg입니다

한편 ‘기생춘’은 오는 4월 중 개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