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주, 팔자 볼 거면 ‘이 테스트’ 해보는 것 추천한다” 곽정은이 추천하는 두 가지 테스트 (영상)

“사주, 팔자 볼 거면 ‘이 테스트’ 해보는 것 추천한다” 곽정은이 추천하는 두 가지 테스트 (영상)

유튜브 곽정은의 사생활 (이하)

작가 겸 방송인 곽정은이 구독자들에게 MBTI를 대신할 두 가지 심리 테스트를 추천했다.

곽정은 개인 유튜브 채널에는 ‘취업, 이직, 결혼 고민될 때, 늦기 전 꼭 해야 할 두 가지 검사’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곽정은은 “구독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심리 테스트에 관해 다루겠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MBTI가 과연 신뢰성이 있는가에 대해서 생각해 보았다”라며 “저도 MBTI 검사를 해봤지만 정말로 믿을만한 것인지는 결론이 내려지지 않아 기억에서 지워버렸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구독자들에게 ‘TCI 테스트’와 ‘CST 테스트’를 추천했다.

곽정은은 “성격은 후천적으로 사회생활을 하면서 길러오는 것”이라며 “이러한 지표가 나오는 것이 바로 TCI 테스트”라고 설명했다.

또 “사회적 민감성이라는 것은 내가 남들이 한 이야기를 얼마나 예민하게 잘 포착하는가에 대한 지표”라며 “CST 테스트를 통해 알아보면 된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저는 수줍음이 없고 지나치게 독립적인 성향이라는 결과가 나왔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