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욕’ 주제로 퍼포먼스 선보인 신인 아이돌…모두 경악했다 (영상)

‘성욕’ 주제로 퍼포먼스 선보인 신인 아이돌…모두 경악했다 (영상)

엠카운트다운

8일 방송된 Mnet ‘엠카운드다운’에서 온리원오브의 신곡 ‘리비도’ 무대가 공개됐다.

신곡에 사용된 제목 ‘리비도’는 성본능, 성충동 즉 성욕을 뜻한다.

엠카운트다운

멤버 규빈은 “본능의 파괴다. 다른 그룹에선 금기시하던 주제”라면서 “과거부터 현재까지 많은 예술가가 인간에 대한 것을 예술로 만드는데 온리원오브도 인간의 가장 원초적인 부분을 음악으로 승화했다”고 밝혔다.

이런 포부는 실제 무대 안무에 그대로 담긴 것으로 보였다. 파격적인 의상과 헤어 스타일도 퍼포먼스에 힘을 더했다.

엠카운트다운

방송 이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게시물로 올라온지 1시간여 만에 댓글 1600개를 훌쩍 돌파하는 등 엄청난 파급력을 보였다.

엠카운트다운

그러나 당황스럽다는 반응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들은 “이렇게 노골적이면 별로다”, “BL의 케이팝화인가”, “아이돌 인권 어디 갔나”, “너무 브로맨스 저격이다. 그것만 약화시키면 괜찮을 듯”, “마음이 아프다”, “보다가 급하게 스크롤 내렸다”, “심의에 안 걸리나” 등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엠카운트다운
온리원리브 트위터

반면 오랜 시간 온리원오브의 무대를 기다리던 팬들의 반응은 달랐다. 이들은 “무대 보자마자 느꼈다. 대박 조짐이 보인다”, “입이 안 다물어지는 무대다”, “이렇게 완벽하면 그저 고마울 뿐”, “첫 무대였는데 역시나 기대 이상이다” 등 반응을 보였다.

온리원리브 트위터
유튜브 M2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