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종설 서예지 “날 모르는 사람들이 오해.. 나는 ‘여우짓’ 못한다”

조종설 서예지 “날 모르는 사람들이 오해.. 나는 ‘여우짓’ 못한다”

서예지 소속사

배우 서예지가 김정현을 비롯해 과거 만났던 남자 배우들을 조종했다는 의혹을 받는 가운데 과거 인터뷰가 화제다. 서예지는 지난 2017년 1월 영화 ‘다른 길이 있다’ 인터뷰 당시 자신의 성격에 대해 “낯을 많이 가리고 가식적으로 행동하지 못한다”고 소개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어 “조용히 남의 말을 듣고 공감대를 느끼는 것을 좋아한다”며 “누군가가 나에게 ‘왜 여우같은 짓을 할 줄 모르느냐’고 하더라. 나는 그런 건 잘 못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그냥 있는 그대로의 날 보여주고 싶다”며 “배우는 카메라 앞에서 꾸미고 연기해야 하는데, 일상에서까지 날 꾸미고 싶지는 않다”고 말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그러면서 “날 아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지만 날 모르는 사람들이 오해하는 것도 이해할 수 있다”며 “다른 사람들의 말을 듣고 상처를 안 받으려고 하는 편”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앞서 서예지는 배우 김정현과 교제 당시 MBC 드라마 ‘시간’에 출연 중이던 김정현이 상대 배우인 서현과 스킨십이 있는 장면을 찍지 못하게 조종했다고 알려지며 논란이됐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어 지난 17일 공개된 백은영 기자 유튜브 채널 영상에는 서예지가 그룹 동방신기 멤버 유노윤호와 배우 손호준, 김수현 등과 교제했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해당 영상 속 녹취록에 따르면 드라마 관계자 A씨는 “서예지가 (배우로서) 유명하지 않았을 때부터 남자들한테는 유명했다더라”라며 “인성 쪽으로 워낙 문제가 많다는 건 다 알고 있는 사실인데 지금에서야 터진 것 같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또 다른 관계자 B씨는 “(서예지가) 마성의 매력이 장난이 아니라더라”며 “신이 주신 선물 같은 그런 매력이 남다르고 우월하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서예지가) 유노윤호랑 헤어지고 나서 손호준도 만났다더라. 그렇게해서 유노윤호를 완전 거의 폐인 만들어 놨다”며 “유노윤호가 군대 들어간 시기에 (서예지가) 손호준을 만났는데, 유노윤호랑 손호준이 절친이지 않냐. 그때 당시에 엄청 사이가 안 좋았다더라”고 밝혔다.

루나

이에 백 기자는 “손호준도 (유노윤호를) 만났었다는 사실을 알 거 아니냐”고 물었고, B씨는 “(서예지가) 성격 자체가 진짜 독특하긴 한 것 같다”며 “그러니까 일부러 손호준도 그렇게 꼬시고 ‘너네 우정이 그렇게 대단해? 하지만 내 한방이면 너네도 다 깨질 걸?’ 이런 걸 즐긴 것 같다”고 답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