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열과 이하늘이 ‘故이현배 빈소’에서 극적으로 ‘화해’ 했습니다

김창열과 이하늘이 ‘故이현배 빈소’에서 극적으로 ‘화해’ 했습니다

이현배 인스타그램

지난 20일 “고 이현배 빈소에서 형인 이하늘과 김창열이 오해를 풀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김창열 인스타그램

이하늘과 김창열은 서울 신촌동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그룹 45RPM 멤버 고 이현배의 빈소에서 진솔한 대화 끝에 오해를 풀었다고 한다. 하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말이 오갔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김창열 인스타그램

지난 17일 이현배는 제주 서귀포 자택에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이하 이하늘 인스타그램

이하늘은 김창열의 인스타그램 댓글을 비난하며 “김창열 때문에 죽었다”고 말했다. DJ DOC 멤버들이 같이 제주도에 토지를 구입해 건물을 리모델링 한 뒤 게스트하우스 사업을 하기로 했는데 김창열이 게스트하우스 사업에 참여할 수 없다고 일방적으로 통보했고, 이후 정재용의 지분을 승계한 이현배가 생활고를 겪다가 세상을 떠났다고 주장했다.

이하늘과 김창열은 아주 사소하지만 치명적이었던 오해로 지금과 같은 상황에 맞닥뜨린 것이라며 두 사람은 이현배의 비보 후에도 제주에서도 함께 있었다고 전해졌다. 현재 두 사람은 서로 허심탄회하게 속내를 털어놓고 이현배의 마지막 가는 길을 든든하게 지키고 있다고 알려졌다.

이현배의 발인은 오는 22일 오전 11시에 진행된다. 장지는 경기 광주 한남공원이라고 한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