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내 남편이 술집 종업원? 그럼 박명수도 마찬가지야” 충격적인 카톡내용의 전말

함소원 “내 남편이 술집 종업원? 그럼 박명수도 마찬가지야” 충격적인 카톡내용의 전말

이하 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 관련된 의혹을 해명하면서 개그맨 박명수를 언급하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함소원이 팬들이 함께 있는 메신저 단체방에서 남편 진화의 중국 유흥업소 종업원 의혹을 해명하면서 박명수를 언급했다고 전해졌다. 이는 함소원의 남편 진화가 과거 중국 심천의 한 술집에서 노래를 부르는 일을 직업으로 삼았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해명하는 과정에서 나온 발언으로 추측된다.

함소원은 팬들에게 “그러면 저도 종업원, 박명수 오빠도 종업원, 다 종업원이다. 다들 클럽 행사도 가고, 다 다니는데 중국에서 연습생들 이런 조그마한 무대 많이 연습시킨다. 어쩜 이럴 수 있냐?”라며 억울함을 주장했다. 그는 “다른 것도 아니고 남편, 혜정이, 시어머니를 언급하는 건 제가 화가 난다”라며 울분을 토했다.

최근 함소원이 팬들과의 단체 메신저 방을 통해 여론을 조작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메신저 방에 있었다는 제보자에 따르면 함소원이 팬들에게 기자와 홈쇼핑에 항의·신고·전화를 해달라고 요구했고, 자신과 관련한 청와대 청원 글에도 투표를 유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함소원은 해당 의혹을 부인하면서 “살다 보면 누명도 쓰고 억울한 일도 겪고 사는 것. 이 시기를 그냥 겪으며 이왕 먹는 욕 더 먹고 밝혀지면 그때 다시 사랑해달라”라고 말한 바 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