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배역이든..” 故천정하 사망 전 남긴 글이 모두를 울렸습니다

“어떤 배역이든..” 故천정하 사망 전 남긴 글이 모두를 울렸습니다

천정하 인스타그램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배우의 마지막 SNS가 모두를 울렸다.

드라마 괴물

지난 27일 배우 천정하가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고인은 평소 저혈압을 앓고 있었다. 사인은 저혈압과 심부전증에 의한 심정지로 추측한다.

드라마 괴물

그는 SNS에 “29년 정도 연극에 몸담아 온 연기자입니다. 역할에 상관없이 어떤 배역이든 소화할 수 있는 잠재력이 있다고 믿습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일본어JLPT1급 자격증, 피아노, 우쿨렐레, 아코디언, 사투리, 춤 등 다양한 특기도 공개하기도 했다.

뉴스1

천정하는 지난해 12월에 SNS에 “마스크가 안팔리니 마스크 스트랩을 팔아 볼까? 생노동이긴 하지만…”이라는 말을 남겼다. 이에 일부에서는 그가 생활고로 힘들어한 것은 아닐지 조심스레 추정하며 안타까움을 금치 못했다.

뉴스1

홍익대 역사교육과를 졸업한 천정하는 연극, 영화, 드라마 등 여러 무대를 오가며 연기를 해왔다. 최근엔 드라마 ‘괴물’, ‘마우스’에도 출연한 바 있다.

뉴스1

천정하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2호실에 차려졌다. 유족으로는 남편과 딸이 있다. 발인은 오는 30일 오전 7시다.

드라마 마우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