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기차 위에서 영화 촬영 중…” 톰크루즈 ‘미션 임파서블7’ 촬영중 아찔한 상황

“달리는 기차 위에서 영화 촬영 중…” 톰크루즈 ‘미션 임파서블7’ 촬영중 아찔한 상황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영화 촬영 중 한 스태프의 목숨을 구한 사실이 알려지며 화제다.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지난 22일 “톰 크루즈가 움직이는 기차 위에서 ‘미션 임파서블 7’ 액션신 촬영 중 카메라맨을 구했다”라고 보도하였다.

매체에 따르면 “당시 톰 크루즈를 비롯해 몇 명의 스태프들이 움직이는 기차 위에서 스턴트 촬영을 하고 있었다”라며 “카메라맨 중 한 명이 발을 헛디뎌 기차 아래로 떨어질 뻔했고, 이를 본 톰 크루즈가 카메라맨을 구했다”고 밝혔다.

데일리 메일

안전장치를 착용했지만 실제로 달리는 기차 위에서 촬영했기 때문에 위험천만한 상황이었다고 전했다. 하지만 톰 크루즈 덕분에 배우와 스태프 모두 크게 다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편 톰 크루즈가 촬영 중이던 영화 ‘미션 임파서블 7’은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2022년으로 개봉이 연기된 상황이다.

사진출처 _ 미션임파서블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