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부, 현행거리두기·5인모임 금지 3주간 이렇게 연장

[속보] 정부, 현행거리두기·5인모임 금지 3주간 이렇게 연장

정부가 현행 거리두기와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조치를 3주간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30일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정부서울청사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했다.

이날 홍 직무대행은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등을 포함해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3주간 추가 연장하겠다고 발표하였다.

홍 직무대행은 “전날 기준 확진자가 661명이 나오는 등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라며 강조했다. 이어 그는 “5월에는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부처님오신날 등이 있어 감염 확산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면서 지난 1주간 시행한 특별방역주간 또한 한 주 더 연장한다고 알렸다.

앞서 사회적 거리두기는 지난 2월 15일부터 수도권은 2.5단계서 2단계로 하향, 비수도권은 2단계서 1.5단계로 하향한 뒤 네 차례 연장을 한 상황이다.

지난달까지만 해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300~400명대를 유지했으나 이달 들어서는 500~700명대 사이에서 등락을 반복하는 중이다.

사진출처 _ 연합뉴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Y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