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미♥’ 2살 연하 축구 선수라던 남친 드디어 공개 (사진)

‘오나미♥’ 2살 연하 축구 선수라던 남친 드디어 공개 (사진)

SBS 골때리는그녀들 (이하)

개그우먼 오나미와 열애 중인 남자친구의 정체가 공개됐다.

22일 OSEN은 오나미가 2살 연하인 전 프로 축구선수 박민과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박민은 2009년 경남 FC에 입단한 프로 축구선수 출신으로 이후 FC 안양, 부천 FC 1995 등에서 뛰었다. 현재 프로필상 소속은 부천 FC 1995이다.

네이버 정보

박민은 1986년생으로 올해 36살로 오나미보다 2살 연하, 184cm의 큰 키에 뚜렷한 이목구비를 지닌 훈훈한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오나미 인스타그램

한편 오나미는 지난 14일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남자친구가 프로에 있었다. 다치지 말라고 했는데 또 다쳤다”며 열애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부천FC

그는 지난 15일 한국일보와 인터뷰에서 “(2008년) 데뷔 이후 처음으로 하는 연애”라며 “반년 정도 만났고 진지한 만남을 갖고 있다”고 털어놨다.

오나미 인스타그램

남자친구를 만나게 된 계기에 대해서는 “남자친구가 원래 내 팬이었다더라”며 지인을 통해 소개받았다고 밝혔다.

부천FC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