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을 왜 먹어 빨리 토해!” 약물 부인하는 김종국 ‘돌려까는’ 남자 연예인 (사진)

이하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지난 23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용띠클럽 절친인 차태현과 김종국이 등장했다.

돌싱포맨 멤버들과 거실에 둘러앉은 차태현은 김종국에게 “너 검사 받았어?”라며 로이더 의혹을 언급했다. 김종국은 최근 캐나다 헬스 유튜버 그렉 듀셋의 로이더 의혹 제기로 직접 도핑 검사까지 받은 바 있다.

탁재훈은 “너 누가 약 X먹었다고 하더라. 토해 임마. 왜 먹었어 그걸”이라며 장난을 쳤다. 김종국은 “나 생전 처음으로 도핑 교육받고 왔다. 다음 주에 검사 받는다”라고 밝혔다.

다른 멤버들은 “종국이가 세계 스타이긴 하다”, “얘를 더 띄워놨다”며 김종국을 놀렸다. 김종국은 “사람들이 서로 아는 사이인데 노이즈 마케팅하는 거 아니냐고 의심하더라. 전혀 모르는 사이다”라고 밝혔다.

차태현은 “아니면 네가 단백질 쉐이크라고 먹던 약에 뭐 이상한 거 들어 있는 거 아니냐”며 의심했다. 이에 김종국은 “걔는 나 생긴 거 보고 그런 거다. 나이 마흔 여섯에 이런 몸이 말이 안 된다더라. 내가 살다 살다…”라며 황당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종국이는 아무 것도 안 해도 남들이 다 띄워주는 것 같다. 이러다가 할리우드 가는 거다”는 차태현 말에 탁재훈은 “너 이러다가 ‘오징어 게임’ 찍겠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