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컥..” 손자와 놀고 싶어 ‘설레는’ 마음으로 ‘새 장난감’ 산 할아버지..그런데 손자는 ‘스마트폰’에 열중했다 (사진)

이하 yan

어린 손자와 함께 놀고 싶어 설레는 마음으로 ‘새 장난감’을 사온 할아버지는 손자가 장난감을 보고 기뻐할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전혀 관심을 보이지 않아 절망에 빠졌다.

할아버지는 어떻게든 손자의 관심을 돌려보려 옆에서 장난감을 가지고 놀아봤지만 손자는 그저 스마트폰만 봤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베트남 매체는 손자와 함께 재밌게 놀 생각에 새 장난감을 깜짝 선물로 준비했던 할아버지의 가슴 아픈 사연을 공개했다.

사연에 따르면 할아버지는 손자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친해지고 싶은 마음에 큰 맘 먹고 새 장난감을 준비했다고 한다. 손자가 좋아할 생각에 본인이 더 설렜던 할아버지는 막상 선물을 주고 난 뒤 손자의 무관심한 반응에 당혹스러워 했다.

예상과 달리 손자는 이미 장난감 같은 건 놀 때가 지났다는 듯 거들떠 보지도 않고 오로지 ‘스마트폰’에만 집중했다. 할아버지는 혹시나 하는 마음에 손자 앞에서 새로 산 장난감 자동차를 이리저리 굴려 보고 시선을 끌려 했지만 손자는 눈길조차 주지 않았다.

결국 할아버지는 민망함을 달래기 위해 홀로 자동차를 괜히 만지작거리며 시간을 보냈다. 사연과 함께 공개된 영상에는 할아버지가 스마트폰만 바라보는 손자를 애틋하게 바라보는 장면이 담겨 보는 이들의 가슴을 아프게 했다.

안타까운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할아버지 마음이 너무 이해된다”, “철없을 땐 진짜 저 마음을 헤아리지 못했다”, “나중에 진짜 후회할 텐데”, “있을 때 잘해드려야 한다”, “우리 할아버지, 할머니 보고 싶다” 등의  씁쓸한 반응을 댓글을 남겼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