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된 심보…제발요” 이경규 딸 ‘이예림’  SNS에 의미심장한 ‘저격’ 글 남겼다

“못된 심보…제발요” 이경규 딸 ‘이예림’ SNS에 의미심장한 ‘저격’ 글 남겼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czsdf.jpg 입니다.

개그맨 이경규(60) 씨의 딸로 배우 활동 중인 이예림(26) 씨가 인스타그램에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4일 이예림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시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BA%25A1%25EC%25B2%2598.PNG 입니다.
이하-이예림 인스타그램

그는 사진과 함께 올린 글에서 “못된 심보 언젠가 돌려받을 날이 오지 않겠느냐”며 “제발”이라고 했다. 누군가를 지적하는 듯한 글로 인해 팬 사이에서는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는 상황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2233704_159866065360790_2402009346236572087_n.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83526892_1070033076682009_5301651834223011809_n.jpg 입니다.

이예림 씨는 지난해 MBC 드라마 ‘신입 사관 구해령’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성장하고 있는중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2781847_188830008807594_6682207861155768333_n.jp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